KT-바이칼AI, AI 기반 시니어케어 사업협력 MOU 체결
상태바
KT-바이칼AI, AI 기반 시니어케어 사업협력 MOU 체결
  • 정근호 기자
  • 승인 2021.05.11 11:20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AI 기술로 인지장애 예측 혁신 도모
노인 돌봄 서비스 개발/적용 협력
출처: KT
출처: KT

[애틀러스리뷰] KT(대표이사 구현모)는 언어처리 기반 AI 전문 스타트업 바이칼AI(대표이사 윤기현)와 'AI시니어케어 사업협력을 위한 업무협약(MOU)'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.

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양사는 ▲인지장애 예측 솔루션의 KT AI 시니어케어 사업적용 ▲시니어케어 상품 개발을 위한 상호협력 ▲AI 기술 기반의 인지장애 측정기술 혁신 등을 협력할 계획이다.

KT는 AI, 빅데이터, 클라우드 등을 활용해 노년층, 저소득층 등 사회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한 기술 및 플랫폼 개발과 적용 범위 확장을 위해 다양한 협력을 추진 중이다. 

바이칼AI는 발음, 유창성, 대화의 일관성 등 말 구성 변수들을 AI로 학습한 후 인지장애 여부를 구별하는 인지장애 예측 솔루션을 개발 중인 업체다. 

바이칼AI 솔루션은 사람의 일상적인 발화(Speech)를 듣고 인지장애 이상 여부를 예측할 수 있다는 게 큰 특징이다.

2019년부터 관련 연구를 진행한 바이칼AI는 올해 3분기 중으로 서울 소재 종합대학병원 2곳, 대학연구소 1곳에서 시범서비스를 목표로 솔루션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.

KT AI/DX플랫폼사업본부장 임채환 상무는 "양사는 AI 기반 노인 돌봄 서비스 개발과 적용을 위해 다각적으로 협력할 계획"이며 "KT는 노년층뿐 아니라 저소득층 등 더 많은 사회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한 솔루션을 선보여 사회에 기여하는 ESG경영을 적극 실천하겠다"고 말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
  • 넷플릭스, OTT-게임 연계로 새로운 기회 잡을까?
  • 中 스마트폰 제조사들은 자체 칩 개발 중?
  • [기획 연재 ③] 美 틈새 SVoD 서비스 성장세…OTT 업계 변화 가져오나
  • 5G 시장 주도하는 중국, 기지국-가입자 가파른 증가세
  • 지원센터-민관 협력 통해 5G 특화망 활성화 이끈다
  • 스포티파이, 차별화된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에 승부수?