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K텔레콤, 패스 모바일운전면허 총가입자 100만 명 넘어
상태바
SK텔레콤, 패스 모바일운전면허 총가입자 100만 명 넘어
  • 나지영 기자
  • 승인 2020.08.12 13:32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패스 모바일운전면허, 국내 최초로 상용화된 디지털 공인 신분증으로 주목
전국 CU/GS25 편의점 매장, 운전면허시험장 등에 적극 도입 중
향후 경찰청/금융 거래/모빌리티 등 다양한 업계서도 적용 검토
국내 이통3사, 경찰청, 도로교통공단과 함께 6월 말 출시한 ‘패스 모바일운전면허 확인서비스’ 총가입자 수가 지난 9일 기준 100만명을 돌파했다. (출처: SK텔레콤)
국내 이통3사, 경찰청, 도로교통공단과 함께 6월 말 출시한 ‘패스 모바일운전면허 확인서비스’ 총가입자 수가 지난 9일 기준 100만명을 돌파했다. (출처: SK텔레콤)

[애틀러스리뷰] SK텔레콤은 국내 이통3사, 경찰청, 도로교통공단과 함께 6월 말 출시한 ‘패스 모바일운전면허 확인서비스(이하 패스 모바일운전면허)’가 지난 9일 기준 총가입자 수 100만명을 돌파했다고 12일 밝혔다.

패스 모바일운전면허는 지난해 9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ICT 규제샌드박스를 통해 국내 최초로 상용화된 디지털 공인 신분증으로,이통3사의 ‘패스(PASS)’ 인증 앱에 본인 명의 운전면허증을 등록해 온오프라인에서 운전 자격 및 신분을 증명하는 서비스다. 

서비스 출시 이후 전국 CU편의점과 GS25편의점 전 매장에서는 미성년자 확인을 위한 신분증으로 ‘패스 모바일운전면허’가 활용되고 있으며 편의점/마트 등 유통업계에서도 제휴 요청이 이어지는 등 모바일 신분증 생태계가 성장하고 있다.

유통업계는 언택트 문화 확산으로 무인 편의점 및 마트 무인 계산대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며 ‘패스 모바일운전면허’ 도입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있다.

바코드와 QR코드 스캔만으로 간편하게 성인 여부 확인이 가능한 ‘패스 모바일운전면허’는 청소년의 술/담배 구매로 인한 일탈 행위와 이에 따른 점주/점포의 피해를 효과적으로 예방할 것으로 기대된다.

또한, 전국 27개 운전면허시험장도 7월부터 운전면허증 갱신이나 재발급, 영문 운전면허증 발급 업무에 ‘패스 모바일운전면허’를 활용하고 있다. 

이통3사와 경찰청은 하반기 내 ‘패스 모바일운전면허’를 교통경찰 검문 등 일선 경찰행정에 적용하는 방안을 논의 중이며, 금융거래 및 이동통신 서비스에도 신원확인 용도로 활용할 수 있도록 논의 중이다.

뿐만 아니라 비대면 이용 신청이 잦은 렌터카 및 공유 모빌리티 업계도 ‘패스 모바일운전면허’를 통해 사용자의 운전 자격을 실시간으로 확인, 무면허 및 부적격 운전을 사전에 예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.

한편, 이통3사는 휴대전화 명의 기반의 본인확인과 블록체인 기반의 면허증 위/변조 차단 기술, 경찰청과 도로교통공단 시스템 서버에 구축된 전용 네트워크와 암호화 시스템 등을 지속 고도화해 나갈 방침이다.

 


관련기사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
  • 페이스북,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 런칭…모바일게임에 특화해 차별화
  • 넷플릭스, 보기 대신 듣기도 가능할까…오디오 모드 기능 제공할 수도
  • SKT-FIREKIM, 화재 감지 대응 시스템 개발 협력
  • KT-미코바이오메드, 디지털 바이오헬스 사업 협약
  • 삼성전자, 올 3분기 매출 67조 원 육박...분기 사상 '최대'
  • SK텔레콤, 미디어-보안-커머스 사업 성장으로 3분기 영업익 20% 증가